반아틈천애 (伴我闖天涯, Wild Search)
aka: 타이거맨(한국 극장 개봉명), いつの日かこの愛を
반아틈천애
장르:드라마, 로맨스
연도:1989
국가:홍콩
감독:
포스터
반아틈천애 포스터
줄거리 보기 (스포일러 주의)
홍콩 경찰 중안조 소속의 묘 형사는 무기밀매 정보를 입수하고 현장을 급습한다. 총격전 끝에 무기 판매상인 이월하는 딸 가가를 옆에 남겨둔채 죽고, 나머지 범인들은 도망가버린다. 다시 묘 형사는 이월하의 주소지인 시골집으로 가는데 그 집은 이월하의 아버지와 동생 아설만 살고 있고, 이월하는 오래전 아버지가 반대하는 홍지항을 따라 집을 나가버린 상태였다. 묘 형사는 아설의 안내에 따라 이월하가 운영하는 골동품 가게를 찾아가보지만 홍지항의 부하들이 먼저 와서 홍지항과 관계된 증거들을 없애버린 뒤였다. 그 후로 묘 형사는 수사 때문에 아설을 만나는데, 가가를 친부인 홍지항에게 맡기려는 아설을 도와주기 위해 아설을 데리고 홍지항이 참석한 자선기금 모금파티장에 간다. 홍지항이 친부인 사실을 인정 안하고 부하를 시켜 돈을 주고 무마하려고 하자, 묘 형사는 거절하지 못하게 여러 사람이 보는 앞에서 가가의 양육비용으로 더 많은 돈을 받아낸다. 화가 난 홍지항이 부하들을 시켜 파티장을 나가 돌아가던 묘 형사에게 린치를 가하고, 홍지항의 짓임을 직감한 묘 형사는 증거없이 홍지항을 무리하게 체포한다. 그 일로 아설은 홍지항 부하들에게 다친 묘 형사와 같이 의사를 찾아가고, 약을 다릴 약탕기를 같이 사러다니면서 서로 사랑의 감정이 싹트기 시작한다. 그런데 얼마 후 묘 형사는 홍지항을 무리하게 체포했던 일로 직위해제에 대기발령 상태가 되고, 아설의 전 남편인 아량이 아설과 다시 합치려고 하는 것을 알고 아설과도 관계가 소원해진다. 한편 홍지항은 골동품점을 통해 베트남에서 무기를 골동품에 숨겨 몰래 들여오는데, 묘 형사는 아설에게서 베트남에서 물건이 왔다는 이야기를 듣고 같이 창고로 향한다. 창고에서 묘 형사와 홍지항의 부하들과의 총격전이 벌어지고, 홍지항이 월남에서 데려온 부하 포두만 도망가고 나머지는 모두 경찰에 체포된다. 아설은 포두의 총에 맞아 중상을 입은 묘 형사를 옆에서 극진히 간호한다. 묘 형사는 사별한 아내의 목걸이를 아설에게 주며 프로포즈를 하고, 아설은 부끄러워하며 받아들인다. 병원에서 퇴원한 묘 형사는 아설의 집을 찾아가 막무가내로 아설의 집에 들어와 살고 있는 아량을 설득해보려한다. 그런데 묘 형사에게 앙심을 품은 포두가 갑자기 들이닥쳐 묘 형사를 죽이려하는데...
닫기
닫기
로그인
닫기
아이디 아이디 저장
비밀번호 로그인
아이디 찾기비밀번호 찾기
회원가입
닫기
아이디 * 아이디를 입력해주세요
비밀번호 * 비밀번호를 입력해주세요
비밀번호 확인 * 비밀번호를 한번 더 입력해주세요
이메일 * 이메일을 입력해주세요
확인